로고

대구YMCA
  • 소식
  • 언론보도
  • 소식

    언론보도

    대구 교남YMCA회관 [2023-02-28]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대구YMCA
    댓글 댓글 0건   조회Hit 223회   작성일Date 23-07-03 16:33

    본문

    대구 교남YMCA회관은 대구 중구 남성로 약령시에 있는 적산 건물이다. 1914년 건립된 2층의 붉은 벽돌 건물로 외관은 원형을 유지하고 있으나, 내부는 원 모습을 알 수 없을 정도로 많이 바뀌었다. 2012년 대구YMCA유지재단에서 매입, 관리 중이다. 2013년 국가등록문화재로 지정됐다. 현재는 지역 3·1운동의 역사를 소개하는 기념관으로 사용되고 있다.

    이곳은 일제 강점기 3·1독립만세운동 당시 대구의 지도자들이 회합한 공간이었다. 이후 물산장려운동, 기독교농촌운동, 신간회운동 등 민족운동의 거점공간으로 사용됐다. 1927년 설립한 대구의 대표적인 항일단체 신간회의 주활동 무대이기도 하다. 청년 독립운동을 지원하고 청년들을 계몽하며 독려하기 위한 웅변대회, 법률 강습회, 강연회, 각종 토론회 등을 개최했다. 근대사적으로도 중요한 장소다. 훗날 교남YMCA의 주요 임원과 회원 17명은 건국훈장 애국장 및 독립유공자 훈장을 받았다.

    이런 교남YMCA에서 3·1만세운동 기념 전야행사가 처음으로 열린다.

    대구시가 28일 비폭력 평화운동이었던 3·1운동을 기억하고, 대구 3·8만세운동의 거점이 됐던 교남YMCA에서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는 행사를 갖는다.

    ‘교남YMCA 독립운동의 길, Peace Dream’이라는 이름으로 열리는 이날 행사는 동아시아 평화포럼, 미디어아트 공연·전시, 체험 프로그램 순으로 진행된다.

    출처 : 경북매일(http://www.kbmaeil.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